시드니 멜번 브리즈번 애들레이드 퍼스 캔버라 골드코스트 케언즈 다윈 타즈매니아
홈 > 정치경제 > 정치경제
정치경제

호주 총리, G20 긴급 재무장관 회의 개최 촉구

호주뉴스 0 1170 0 0

1.png

 

스콧 모리슨 호주 총리가 15일(현지시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전 세계 시장을 공포로 몰아넣고 있다며 주요 20개국(G20) 긴급 재무장관·중앙은행 총재 회의 개최를 촉구했다고 블룸버그통신이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모리슨 총리는 이날 시드니에서 기자들과 만나 세계 각국 정상과 통화한 내용을 소개하면서 나렌드라 모디 인도 총리의 G20 정상 간 협력 제안을 지지했다고 밝혔다.


모리슨 총리는 또한 보리스 존슨 영국 총리와의 통화에서도 G20 재무장관 등이 만날 필요가 있다는 데 동의했다고 말했다.


모리슨 총리는 G20이 2008년 세계 금융위기 때와 유사한 조치를 할 수 있도록 협력해야 한다며 "금융시장이 더는 훼손되지 않도록 협력해야 하는데 G20 재무장관과 중앙은행 총재들은 그 역할을 할 수 있는 최선의 위치에 있다"고 강조했다.

 

한편미국, 영국, 프랑스, 독일, 이탈리아, 캐나다, 일본등주요 7개국(G7) 정상들은전세계적으로확산하고있는코로나19 대응책을마련하기위해이달 16일원격화상회의를진행할예정이다.

0 Comments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