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드니 멜번 브리즈번 애들레이드 퍼스 캔버라 골드코스트 케언즈 다윈 타즈매니아
홈 > 이슈사회 > 이슈사회
이슈사회

호주, 코로나 실직자에 2주에 한번씩 1500달러 지급

호주뉴스 0 5341 0 0

1.jpg

 

호주 정부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위기를 돌파하기 위해 1300억 호주달러(98조 18억원) 규모의 일자리 정책 패키지를 발표했다. 

 

30일(현지시간)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스콧 모리슨 호주 총리는 이날 브리핑에서 "6개월 동안 1300억 호주달러를 투입해, 일자리를 잃은 호주인 약 600만명의 생계를 부양할 것"이라고 밝혔다. 

 

모리슨 총리는 그러면서 "우리의 목표는 호주인의 삶과 생계를 지키는 것"이라며 "고용주들이 피고용인의 급여를 확실히 지급할 수 있도록 해, 자신이 고용된 사업장에 계속 다닐 수 있도록 하겠다"고 강조했다.

해당 패키지에는 '일자리 지키기 지불금'(job keeper payments)이 포함돼 있다. 12개월 이상 일한 정규직 및 시간제 근로자 등에게 2주에 한 번 1500달러(약 113만원)씩 지급하는 내용이다. 정부가 고용주들에 지원금을 주면 그들이 이를 피고용인에게 월급으로 지급하는 방식이다. 

이날 발표된 새 대책을 합치면 호주 정부가 코로나19 사태 이후 경기부양에 투입한 금액은 3200억 호주달러(239조 8848억원)에 달한다. 실시간 코로나19 감염 현황을 집계하는 '월드 오미 어스'에 따르면, 30일 기준 호주 내 확진자는 4163명, 사망자는 18명이다.

0 Comments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