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드니 멜번 브리즈번 애들레이드 퍼스 캔버라 골드코스트 케언즈 다윈 타즈매니아
홈 > 이슈사회 > 이슈사회
이슈사회

호주, ‘복면가왕’ 통했다… 현지 시청률 1위

호주뉴스 0 2156 0 0

1.jpg

 

‘복면가왕’이 미국에 이어 호주에서도 화제를 모으고 있다.


16일 코트라(KOTRA) 호주 멜버른무역관에 따르면 호주판 복면가왕 시즌1은 9월 23일부터 10월 21일까지 ‘네트워크10’ 채널에서 매주 월, 화요일 오후 7시30분 방송되며 시청률 1위를 기록했다. 특히 첫 방송 시청자는 156만명에 달해 2015년 이후 네트워크10 역대 최고 기록을 세웠다.


호주판 복면가왕 역시 미국판처럼 얼굴만 가리는 가면을 썼던 한국 프로그램보다 스케일이 더 커졌다. 특히 할리우드에 진출한 호주 스타, 은퇴한 운동선수, 추억의 컨트리 뮤직 가수 등 호주인으로서의 자부심과 향수를 자극할만한 참가자들이 대거 출연해 화제를 모았다.


MBC의 음악예능 프로그램 복면가왕은 호주 외에도 현재 미국, 독일, 영국, 네덜란드 등 전세계 40여개국으로 포맷이 수출된 상태다. 미국판 복면가왕 ‘더 마스크드 싱어(The Masked Singer)’는 지난 시즌에서 1400만명 이상의 시청자를 끌어 모으며 흥행돌풍을 일으킨 바 있다.


현지언론은 ‘5가지별난한국의포맷기사를통해냉장고를부탁해’, ‘정글의법칙’, ‘아빠! 어디가?’, ‘니가알던내가아냐’, ‘바벨 250’소개하기도했다.


0 Comments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