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드니 멜번 브리즈번 애들레이드 퍼스 캔버라 골드코스트 케언즈 다윈 타즈매니아
홈 > 이슈사회 > 이슈사회
이슈사회

호주 빅토리아주, 폭우에 피해 속출‥16만 가구 정전

호주뉴스브리핑 0 3937


au.jpg

 

멜버른 등 호주 동남부 빅토리아주에서 돌풍을 동반한 폭우가 쏟아져 곳곳에서 피해가 잇따랐습니다.


호주 공영 ABC 방송에 따르면, 빅토리아주 남부에 시속 100km가 넘는 돌풍을 동반한 폭우가 쏟아져 가옥이 파손되고 가로수가 뿌리채 뽑혔습니다.


송전선이 파손되면서 대규모 정전 사태가 발생해 16만 가구 이상이 큰 불편을 겪고 있습니다.


악천후 주의보가 내려진 가운데 멜버른 서북쪽 그램피언스 국립공원에는 한때 시속 143km의 돌풍이 몰아친 것으로 관측됐습니다.


호주전력공급사인파워코는 "전체전력공급망에 100군데정도피해가났다"면서 "이를당장수리하기에는역부족인상황이라정전사태는이번주말까지이어질"이라고우려했습니다.

0 Comments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